상단여백
HOME Issue
15분내 코로나 감염여부 진단키트 수출EDGC 정확도 93.8% 코로나 항원 신속진단키트 수출허가
EDGC가 수출허가를 받은 코로나19항원 신속진단키트(출처=EDGC)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세계적으로 코로나 확진자 증가추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가 코로나19항원 신속진단키트인 ‘EDGC COVID-19 Ag Test’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정식 수출허가를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진단키트는 검사 대상자의 콧물, 가래 등에서 바이러스가 있는 단백질을 검출하는 방식이다. 검사 결과가 3~6시간 걸리는 PCR분자진단과 달리 휴대용 카트리지를 이용해 10~15분이면 감염 여부 확인이 가능하다.

EDGC 코로나19항원 신속진단키트는 임상 성능 평가에서 민감도 93.8%, 특이도 100%로 우수한 성능을 평가받았다.

민감도는 ‘감염자를 찾아내는 정확도에 대한 기준’이고, 특이도는 ‘비감염자를 찾아내는 정확도에 대한 기준’이다. 일반적인 항원신속진단키트 민감도는 50~70%수준이다.

EDGC의 코로나19항원 신속진단키트는 이 보다 23.8%~43.8% 정확도를 높였고,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항원신속진단키트 기준인 민감도 80%를 상회하는 높은 수준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화섭 EDGC 진단사업본부장은 “관련 제품에 대한 수출 문의가 잇따르고 있어 현지 업체와 공급계약을 논의 중이다”며, “코로나19항원 신속진단키트 수요는 코로나 방역ㆍ의료 현장 뿐만 아니라 학교 및 다양한 기관에서 포스트코로나 시대에도 지속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EDGC는 유럽시장 판매에 필수적인 CE 인증절차를 마치는 즉시 유럽 수출을 개시하고, 지난해 코로나19 펜데믹 속 PCR분자진단키트 공급에 글로벌 경쟁에서 한발 앞설 수 있었던 축적된 전략경영, 북남미 아시아 유럽에 걸친 글로벌 영업 네트워크를 활용해 판촉활동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