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산업/기업
셀트리온, 5천억 투입해 3공장·연구센터 송도에 건립

[e경제뉴스 박우선 기자] 셀트리온이 인천 송도에 6만 리터 규모의 바이오의약품 3공장 및 글로벌생명공학연구센터를 건립한다. 연구개발(R&D)부터 임상까지 2000명의 연구진이 근무할 수 있는 대규모 센터다. 

셀트리온 글로벌생명공학연구센터 조감도 (사진= 셀트리온)

3공장은 2공장 부지 내 대지면적 4700㎡(약 1500평)에 4층 규모로 건립된다. 연구센터는 2공장 인근 부지 대지면적 1만33㎡(약 3000평)에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다. 투입 비용은 총 5000억원으로 2023년 5월, 연구센터는 2022년 7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3공장의 실제 상업생산 개시 시기는 2024년 6월로 예정돼있다. 완공 시 셀트리온은 기존 1, 2공장 19만ℓ에 더해 총 연간 생산량 25만ℓ급 생산시설을 확보한다. 특히 이곳에는 7500 리터 규모 배양기 총 8개가 구축된다. 제품 수 증가에 따른 바이오의약품 생산에 보다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규모의 설비가 갖춰진다.

고용창출 또한 기대된다. 약 3000명의 신규 일자리가 만들어지고 이중 2000명의 전문 바이오 개발 인력이 연구센터에서 근무하며 신규 후보물질을 확충할 계획이다.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시장 확대에 따라 셀트리온은 대량 생산을 위한 설비투자로 병행해 준비 중이다. 인천 송도에 설립하기로 한 20만 리터 규모의 생산시설은 4공장 및 복합 바이오타운으로 건립된다. 4공장 건립 완료 시 셀트리온의 생산 능력은 국내에서만 45만 리터 규모에 육박한다. 2030년까지 해외 공장을 포함해 총 60만 리터 규모의 생산능력이 확보된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이번 건립으로 글로벌 바이오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보다 탄력적이고 효율적인 연구 및 생산에 역량을 집중할 수 있을 것"이고 말했다.

박우선 기자  webmaster@e-conomy.co.kr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