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AI생태계에 직접 투자하는 벤처 나왔다솔트룩스, AI 생태계 직접 투자 위한 ‘솔트룩스벤처스’ 설립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인공지능 전문기업 솔트룩스가 10일 AI 및 빅데이터 산업의 생태계 조성을 위해 ‘솔트룩스벤처스(대표 고병학)’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솔트룩스는 작년 7월 코스닥 상장 전후로 AI 생태계 조성을 위해 파트너십 강화 및 AI 기술 융합을 통한 신사업 추진을 목표로 11개 기업에 직접 투자를 진행해왔다.

그 중 하이퍼센스는 2020년 11월 미국의 세계적 게임개발사 에픽게임즈에 인수되었고, 2개 사는 상장 준비 중이다. 투자 관계사의 사업 분야는 ‘AI데이터, 자율주행, AR/VR, RPA, 음성인식, 바이오 유전체, 법률’ 등이다. 솔트룩스 AI 기술과 융합을 통해 해당 분야의 신사업을 벌인다는 것이다.

솔트룩스벤처스의 솔트룩스 지분율은 74.07%이며 솔트룩스에 투자한 주주사가 전략적 투자자로 합류했다.

주요 투자 대상은 ▲AI ▲빅데이터 ▲모빌리티 ▲바이오 ▲소재 등 신산업으로 4차산업 생태계 조성, M&A 등 신성장 동력 확보를 통해 솔트룩스 및 투자자들의 가치를 증진할 계획이다.

솔트룩스는 솔트룩스의 데이터와 인공지능 플랫폼을 결합, 투자한 회사들의 성장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솔트룩스 인공지능 기술을 산업 저변에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병학 솔트룩스벤처스 대표는 “솔트룩스벤처스는 주요 주주사 및 관계사 네트워크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투자 펀드 및 본계정 투자를 통해 2026년까지 총관리자산 3,000억원 이상 달성을 목표로 한다"며 투명한 경영관리와 안정적인 투자 시스템을 구축해 주주사와 동반 성장할 뿐만 아니라 신기술금융사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노영조 기자  erkim888@hanmail.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