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보험/증권
‘삼성전자 한 종목에만 투자’...매력?신한BNPP운용, 삼성전자알파펀드 설정액 2000억 돌파
(출처=신하NP운용)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라임-옵티머스 펀드 사기 사건으로 촉발된 펀드 기피 분위기에서 신한BNPP자산운용의 '삼성전자알파혼합형펀드'가 설정핵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이 펀드는 올 1월 설정 이후 펀드 시장이 변동성 확대와 사모펀드 환매 중단 사태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도 최근 한 달간 600억이 유입되는 등 설정액이 가파르게 증가했다.

삼성전자알파펀드는 주식은 삼성전자 한 종목에만 투자하는데, 투자 비율은 시가총액 비중 내에서 탄력적으로 조절하고 나머지는 국내 채권과 유동성에 투자한다.

대표 우량주인 삼성전자에 대한 높은 호감도와 쉬운 운용 구조로 펀드 투자에 대한 투자자 경계심이 커진 상황을 극복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삼성전자알파펀드는 고객이 어떤 상품을 찾는지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며 "펀드 권유와 가입 절차가 매우 까다로워져 설명과 이해가 어려운 상품은 외면받기 쉬운 만큼 앞으로 투자상품의 설계 방향은 운용전략이 단순하고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상품이 주류를 이룰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