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현대차 구독서비스 확대...택시·주차·음악까지
현대차 구독 서비스 '현대 셀렉션'(사진=현대자동차 제공)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현대자동차가 매달 일정한 금액을 내고 여러 차종을 탈 수 있는 구독 서비스인 ‘현대 셀렉션’에 다양한 모빌리티 혜택을 추가해 확대 운영한다.

이에 따라 앞으로 현대 셀렉션의 월 구독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은 전동 킥보드·택시·주차·음악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현대차가 26일 밝혔다.

이 셀렉션은 △킥고잉 1000원 할인권 20매 △주차 플랫폼 아이파킹 3000원 할인권 5매 △T맵 택시 5000원 할인권 4매 △음악 플랫폼 플로 월정액 이용권(8000원) 1매로 구성되며 구독 상품에 따라 한 달에 최대 2가지 혜택을 선택할 수 있다.

현대차는 또 기존의 월 단위 상품에 더해 48시간 동안 차를 탈 수 있는 ‘스페셜 팩’을 추가했다. 스페셜 팩은 팰리세이드, 그랜드 스타렉스 어반(9인승) 중 1개 차종을 선택할 수 있는 ‘트래블(19만9000원)’과 고성능 모델인 벨로스터N을 이용할 수 있는 ‘스포츠(14만9000원)’로 구성된다.

현대 셀렉션의 요금제는 한 달에 베이직 59만원, 스탠더드 75만원, 프리미엄 99만원 등 3가지다. 베이직은 아반떼·베뉴 중 선택해 한 달 동안 탈 수 있다. 스탠더드는 쏘나타·투싼·아반떼·베뉴 중 월 1회 교체가 가능해 한 달 동안 2개 차종을 이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은 다음 달 싼타페 부분변경 모델이 투입돼 싼타페·그랜저·팰리세이드·쏘나타·투싼·아반떼·베뉴의 7개 차종 가운데 월 2회 교체해 탈 수 있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