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국내 우한코로나 확진자 9000명 넘어...사망 120명
의료진들이 24일 서울 잠실주경기장에 마련된 드라이브 스루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코로나) 선별진료소에서 차량에 탑승한 시민을 검사하고 있다.(사진=뉴시스)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국내 우한폐렴(코로나19) 확진자가 24일 0시 기준 9037명으로 늘었다. 지난 1월 20일 국내 첫 환자가 발생한 이후 64일 만에 누적 확진자가 9000명을 넘어선 것이다.

질병관린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우한폐렴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76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22일 98명, 23일 64명에 이어 사흘째 100명을 밑돌았다.

추가 확진자 76명 중 대구에서 31명으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이어 경기에서 15명, 서울 4명, 부산 2명, 인천·충북·경북·경남이 각각 1명이며, 검역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는 20명이다.

누적 환자는 대구 6442명, 경북 1257명, 경기 366명, 서울 334명, 충남 120명, 부산 111명, 경남 90명, 검역 67명, 세종 42명, 인천 41명, 충북 38명, 울산 36명, 강원 30명, 대전 24명, 광주 19명, 전북 10명, 전남 6명, 제주 4명 등이다.

사망자는 전날 0시 대비 9명이 더 늘어 120명으로 집계됐다.

완치돼 격리해제 된 환자는 341명이 추가돼 모두 3507명에 달한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