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AI스피커·무선 이어폰 전자파 측정...5월 공개시내버스 운전석, 전기자동차 실내 등 37종

(과기정통부 제공)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정부가 AI 스피커와 공기청정기 등 생활제품과 공간 37종에 대한 전자파를 측정해 공개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생활제품·공간에서 나오는 전자파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2월부터 측정 대상에 대해 국민 신청을 받아 37종의 측정 대상을 확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전자파 측정은 전자파 측정표준기관인 국립전파연구원과 전자파 측정 전문기관인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에서 진행한다. 측정 결과는 '생활속 전자파' 홈페이지를 통해 5월 말 공개될 예정이다.

AI스피커

전자파 측정 신청을 한 제품은 최근 보급이 활성화된 공기청정기, 전기레인지,AI스피커 등이 포함됐다. 냉장고, 전자레인지, 대형TV 등 일상에서 자주 사용하는 생활 가전은 물론 무선이어폰, 전기면도기, 탈모치료기 등 신체에 밀착해 사용하는 제품 등이다.

시내버스 운전석, 경찰서 통신실, 전기자동차 실내, 무인주문기(키오스크) 등 생활공간, 직업환경도 측정 대상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전자파에 대한 불안감 해소 차원에서 국민 신청에 의한 생활속 전자파 측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