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정책/행정
내년 공공부문 SW·ICT장비 수요 4조1천억원…7.3% 증가SW, 3조1710억원으로 2737억원(9.4%) 늘어

                          <연도별 SW사업 규모>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2019년 공공부문의 소프트웨어(SW), 정보통신기술(ICT) 장비 수요가 올해보다 7.3% 증가한 4조1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측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0일 코엑스에서 열린 '2019년 공공부문 SW·ICT장비·정보보호 수요예보(예정) 설명회'에서 수요예보 조사 결과 내년 공공부문 SW·ICT장비 총 사업금액은 4조814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올해보다 2784억원(7.3%) 증가한 규모다.

부문별로는 SW가 3조1710억원으로 2737억원(9.4%) 늘어나고 ICT장비는 9104억원으로 47억원(0.5%) 증가할 것으로 예측됐다.

기관유형별로는 국가기관이 1조5473억원(37.9%), 지자체·교육기관·공공기관은 2조5341억원(62.1%)을 집행할 것으로 나타났다.

노경원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공공 SW 사업 규모가 7% 이상 많이 증가한 만큼 중소 SW 기업의 참여 기회가 확대되고 SW 시장이 더욱 활성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