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산업/기업
아모레퍼시픽, CES2021서 한국 뷰티기술 선봬‘맞춤형 립 메이크업 제조 시스템’, ‘즉석 토너 패드 제조 장치’ 전시

[e경제뉴스 박우선 기자] 아모레퍼시픽은 미국 현지시간 11일~14일 열리는 세계 소비자 가전 및 기술 전시회 CES2021에 참여해 한국 뷰티 업계를 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올해 CES2021는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 따라 ‘올 디지털(All-Digital)’이라는 콘셉트로 사상 처음으로 온라인 개최된다.

아모레퍼시픽은 디지털 전시를 통해 올해 혁신상을 수상한 두 가지 고객 맞춤형 혁신 뷰티 기술을 선보인다.

아모레퍼시픽의 립 팩토리 바이 컬러 테일러 (사진= 아모레퍼시픽)

CES 2021 헬스&웰니스 부문에서 혁신상을 받은 ‘립 팩토리 바이 컬러 테일러(Lip Factory by Color Tailor Smart Factory System)’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고객의 피부톤에 적합한 입술 색상을 추천하고, 현장에서 즉시 립 메이크업 제품을 제조해주는 온·오프라인 연계 맞춤형 기술이다. 간단한 조작으로 2,000여 가지 색상의 제품을 실시간으로 만들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포뮬라리티 토너 패드 메이커 (사진= 아모레퍼시픽)


디지털 전시를 통해 첫 선뵈는 '포뮬라리티 토너 패드 메이커(Formularity - Instant Active Toner Blending Device)' 장비도 CES 2021 헬스&웰니스 부문 혁신상을 받았다. 이 장비는 피부 고민에 맞춘 효능 앰플로 즉석에서 토너를 제조하며 화장솜에 흡수시켜 피부에 적합한 온도로 조절해 제공한다. 소비자는 다양한 효능 성분이 담긴 앰플을 활용해 동시에 얼굴 부위별 맞춤형 스킨케어를 할 수 있으며, 사용할 때마다 바로 토너를 만들어 사용하므로 위생적이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박원석 기반혁신연구소장은 "2년 연속으로 CES를 통해 아모레퍼시픽의 스마트 뷰티 혁신 기술을 전 세계에 선보일 수 있어서 매우 의미있게 생각한다"라며, "아모레퍼시픽은 앞으로도 한국 뷰티 업계의 최첨단 혁신 솔루션을 전 세계 고객에게 전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우선 기자  webmaster@e-conomy.co.kr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