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은행/카드
우리은행, 은행권 첫 '본인인증기반' 디지털 우편발송카카오톡, SMS 메시지로 디지털 우편안내문 서비스...종이 사용 절감

[e경제뉴스 박문 기자] 우리은행은 15일부터 종이우편물 발송방식을 개선한 '본인인증기반 디지털우편발송(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를 시행한다.

'본인인증기반 디지털우편발송(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시행(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예금·대출 등 각종 안내문을 금융소비자가 신청한 주소로 우편 발송해 왔지만, 앞으로는 스마트폰 본인인증으로 디지털 안내장을 카카오톡 메시지나 문자메시지(SMS)로 제공한다. 정부의 규제샌드박스 허용으로 카카오페이·KT와 협력한 결과물이다.

이에 따라 고객 부재, 이사 등으로 우편물을 제때 받지 못하는 불편함을 해소하고, 우편물 분실에 따른 개인정보 유출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종이 사용 절감에 따른 환경보호, 우편물 제작과 발송에 따른 비용과 시간 단축도 기대된다.

우리은행은 대출금 만기 안내를 비롯한 21종을 우선 시행 후 내년 3월부터 나머지 안내장에 대해서도 확대 서비스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은행권 최초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시행으로 고객에게 편리하고 안전하게 안내문을 전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디지털전환(DT) 추진으로 선제적이고 차별화된 고객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문 기자  park@womancs.co.kr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