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신입사원 채용 시험, AI가 감독한다NHN, 기술부문 공채 필기시험에 ‘AI 감독관’ 도입
NHN이 공채시험에 AI시험감독관 시스템을 도입했다.(출처=NHN)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NHN이 사원채용 시험에 'AI감독관'을 도입했다.

NHN은 기술부문 신입사원 공개채용 전형에 AI 감독관 시스템을 도입, 무인 감독 환경에서 필기시험을 치렀다고 3일 밝혔다.

NHN은 '비대면' 채용의 일환으로 작년까지 학교 교실 등 오프라인 공간에 모여 치렀던 필기시험 전형을 올해는 온라인 시험으로 전환하고 온라인 시험의 공정성을 저해할 수 있는 각종 부정행위를 실시간 탐지하기위해 머신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AI 시험 감독 시스템을 도입했다.

이번 온라인 필기시험에는 서류전형 및 코딩테스트를 통과한 총 1000여 명이 응시했다.

AI 시험 감독관은 정면 원격 카메라로 응시자들의 표정, 동작, 음성 등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부정행위나 이상 움직임 등이 감지되면 의심 구간을 자동으로 수집해 로그를 기록했다.

NHN은 응시자들이 시험을 치르는 동안 본인의 스마트폰으로 자신과 컴퓨터 모니터 화면, 마우스, 얼굴과 손 등이 모두 나올 수 있도록 측면에서 촬영, 이를 1시간 이내에 응시 시스템에 업로드 하도록했다. 실시간 탐지에서 수집된 의심 구간에 대해서는  2단계에 걸친 검증을 통해 시험의 공정성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NHN 관계자는 "앞으로 비대면 환경 속에서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방식의 온라인 채용 프로세스가 보편화될 것"이라며 "이번 나타난 AI 시험 감독관의 문제를 개선해 내년 상반기 중 NHN클라우드를 통한 상용화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NHN은 신입사원 필기시험에 이어 면접 및 근무체험 전형도 온라인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