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은행/카드
웹캐시-농협銀, 금융권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NH농협은행이 NH오픈데이터 플랫폼 사업자로 웹캐시를 선정하고 금융권 마이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NH농협은행의 NH오픈데이터(마이데이터) 플랫폼은 마이데이터 시대를 위한 데이터 제공 및 수집 플랫폼으로, NH농협은행의 금융정보를 제공하고 타 기관의 데이터를 수집해 고객에게 다양한 편의서비스와 혜택을 제공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웹캐시는 ‘젝스프레임워크(Jex Framework)’를 통해 NH오픈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지원한다. 젝스프레임워크는 웹과 모바일에서 모두 구현이 가능한 프레임 워크다.

특히 모바일로 변화한 금융 플랫폼에서 다수의 성공 레퍼런스를 보유해 빠르고 안정적인 마이데이터 시스템 구현이 가능하다.

이번 NH오픈데이터 플랫폼 구축에는 오픈API 및 마이데이터 전문 개발사인 포밸류소프트가 함께 한다. 플랫폼에서 개인신용정보를 제외한 비금융 데이터는 스크래핑 기술을 이용해 더욱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 특화된 서비스로 고객에게 제공된다.

NH오픈데이터 플랫폼은 마이데이터사업자, NH농협은행 고객, 핀테크 및 빅테크 기업이 이용할 수 있고 향후 마이데이터사업의 확장성을 고려해 유연하게 만들어졌다.

또 마이데이터 수집·이용 플랫폼을 활용해 단순 계좌통합조회뿐 아니라 자산관리, 고객 맞춤 금융 컨설팅 등 다양한 서비스에 접목할 수 있어 고객을 위한 더 많은 혜택 제공이 가능하다.

웹캐시는 오픈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위해 8개 이상의 오픈API 관련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에 20년간 축적된 전문 기술을 바탕으로 오픈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강원주 웹캐시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는 금융권 마이데이터 플랫폼 시대의 시금석인만큼 웹케시의 경험과 역량을 집중시킬 것”이라며 “내년 2월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금융권 마이데이터 시대에 웹캐시가 든든한 협력자가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NH오픈데이터 플랫폼의 완성도 높은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