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AI 보험사기 탐정...데이터 분석해 사기 탐지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KB손해보험이 디지털 환경에서 발생하는 보험사기 예방을 위해 AI 기반 외부 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SMA(Social Media Analytics)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최근 디지털 플랫폼에서 인적 관계가 없는 사람들을 보험사기 행위에 가담시키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실손보험 제도를 악용하려는 일부 병원 중심의 보험사기가 급증하는 추세다.

보험사기 적발현황(출처=금감원)

그러나 기존 보험업계의 보험사기 분석 시스템은 과거 보험사기 혐의자 중심의 내부 데이터와 보험금 청구 누적 정보 분석에만 의존해 디지털 환경에서 사전 모의 행위를 포착하는 것에 한계가 있어 보험사기 방지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KB손해보험이 개발한 ‘SMA시스템’은 포털, 블로그, 뉴스,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디지털 환경의 데이터와 병원, 질병명, 치료법 등의 외부 데이터를 수집하고, 보험사기 의심 문서 탐지 프로세스를 통해 위험도를 점수화해 디지털 환경에서 발생하는 보험사기 최신 트랜드 및 패턴을 예측하고 이상 징후를 탐지하여 결과를 제공해준다.

KB손보는 이번 ‘SMA시스템’ 개발을 통해 디지털 환경의 외부 데이터와 내부 데이터 결합으로 더욱더 정교한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구축하게 됐으며 분석한 보험사기 이상 징후 정보를 신속히 활용해 보험사기 발생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실손보험 제도를 악용하려는 일부 병원 및 보험사기 가담자들에 대한 보험사기 이상 징후 파악이 용이해져 효과적인 보험사기 예방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

이강식 KB손보 SIU부장은 “이번에 개발한 ‘SMA시스템’을 더욱 고도화해 KB손보의 선량한 고객들을 보호할 수 있는 보험사기 예방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