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가스기기 무선제어'만, 이런 규제까지 했다니“‘규제공화국’ 오명 벗어나야 선진국 된다”
(출처=중기벤처부)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IoT와 AI 기술을 적용한 가스기기의 무선 차단제어 기술에 대한 실증이 시작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5일 충청북도와 함께 무선 스마트 가스안전제어와 관련한 규제자유특구 실증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충북에서 IoT과 AI 기술을 적용한 가스기기의 무선 차단제어 기술에 대한 실증을 하는 것이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등이 무선 퓨즈콕(가스 밸브), 스마트 계량기, 산업용 무선 차단장치 등 기업의 상용화 수요가 많은 3대 핵심 가스용품을 국내 기술로 제작해 검증하는 방식이다.

현재 가스기기 제어는 유선으로만 허용돼 무선 방식의 성능 평가와 안전성 검증을 할 수 없다.

송고시간2020-09-25 12:00

도시가스 검침을 하고 있는 검침원.(사진=산업부)

이번 실증으로 무선 제품이 상용화되면 수출 등 해외시장 개척뿐만 아니라 소방안전, 스마트공장 등에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기부는 "산업용 무선 차단장치의 경우에는 설치비와 유지보수비가 기존 유선 시스템보다 60% 이상 절감되고 지진, 화재 등 재난으로 발생할 수 있는 대규모 인명피해 등도 예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