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AI와 결합한 사이버 공격까지...대응책 “고심”인터넷진흥원, 사이버 위기대응 모의훈련 참여기업 모집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AI와 결합한 변종 사이버 공격까지 나오면서 피해가 늘어가자 인터넷진흥원(KISA)이 사이버 공격 발생 때 신속한 대응과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를 점검에 나섰다. 동시에 민간분야 사이버 위기대응 모의훈련 참여기업을 공개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모의훈련은 업종, 규모에 상관없이 민간기업이면 누구나 KISA인터넷보호나라 누리집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청기한은 오는 10월16일까지며 훈련은 11월 중 불시에 실전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KISA는 상반기에도 민간분야의 보안인식 확산과 훈련 참여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참여기업을 공개 모집한 바 있다.

이와 함께 블록체인·핀테크분야 기업이 참여하는 테마형 모집도 병행해 총 95개사, 6만4000여명이 참여한 역대 최대규모의 훈련을 진행했다.

하반기 중  모의훈련 참여기업 공개 모집과 함께 코로나19 확산으로 활성화된 언택트 서비스기업의 테마형 훈련 참여를 확대해 민간기업의 보안수준을 강화할 계획이다.

훈련은 △기업별 맞춤형 악성 이메일 전송을 통한 APT 공격 대응 절차 점검 △실제 운영 중인 웹사이트에 대규모 디도스(DDoS) 공격 전송 후 복구체계 점검 △전문 화이트해커를 투입한 웹사이트 대상 모의침투 등 실전형 훈련으로 진행된다.

(출처=KISA)

김석환 KISA원장은 “최근 디지털 전환 및 ICT 융·복합이 가속화되면서 새로운 취약점을 노린 사이버 위협이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며 “모의훈련 공개 모집을 지속해 예방적 침해대응 활동을 사회 전반으로 확산하는 등 보다 안전한 국가 사이버 방역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ISA는 비대면 서비스 관련 기기-데이터-시설 등의 신규 보안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9월25일~11월2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지정과제와 자유과제 중 하나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