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네이버 이젠 해외 클라우드 시장 공략할 때...日진출국내 시장 지킴이에서 나아가 해외시장 공략 전략
네이버, 일본 IT서비스사인 수호와 파트너 계약을 맺었다.(사진=네이버 제공)

 [e경제뉴스 박문 기자] 아마존(AWS), MS, 구글이 국내 클라우드시장을 대부분 점령한 가운데 KT와 국내 클라우드 시장 패권을 다투는 네이버가 해외시장 공략에 눈을 돌리기 시작했다.

네이버의 해외 시장 확대 마인드가 클라우드에도 작동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자회사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이 일본 클라우드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일본 현지 IT 서비스 회사인 수호를 통해 NBP 클라우드 서비스가 제공되는 형태다.

특히 NBP는 일본 게임업체가 게임을 개발하고 운영하는 과정을 지원하는 ‘게임팟’ 등 다양한 클라우드 상품을 통해 일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NBP는 일본 IT서비스 회사 수호와 파트너 계약을 맺고 NBP 클라우드 서비스를 현지에 공급한다고 30일 밝혔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한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독일, 싱가포르 등 해외에 리전(Region, 복수의 데이터센터)을 확장하고 있다.

또 서버를 비롯한 스토리지, 네트워크, 데이터베이스, 보안 등 서비스형인프라(IaaS)와 인공지능(AI), 애플리케이션(앱) 서비스, 미디어, 게임 등의 서비스형플랫폼(PaaS) 및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까지 공급하고 있다.

NBP가 일본 클라우드 시장 진출 과정에서 선보인 ‘게임팟’은 게임 개발·운영에 필요한 기능을 빠르게 개발할 수 있도록 다양한 게임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를 내장하고 있다.

이를 통해 게임사는 게임에 꼭 필요한 인증, 결제 기능은 물론 외부 솔루션 및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연동, 광고, 채팅 등을 보다 간편하게 적용할 수 있다는 게 NBP 설명이다.

NBP 클라우드비즈니스 총괄 김태창 전무는 “글로벌 모바일 서비스 라인(LINE)을 구축한 경험을 바탕으로 일본 클라우드 시장에서 이용자를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박문 기자  park@womancs.co.kr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