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유명 IT자료실서 ‘악성코드’ 유포...안랩 경보개발 SW로 위장한 악성코드 감염 주의
공격자의 게시물 캡쳐(출처=안랩)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안랩은 최근 국내 유명 IT 커뮤니티 사이트 내 자료실 게시판에서 악성코드 유포 사례가 발견됐다며 27일 주의를 당부했다.

먼저 공격자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등 IT 업계 종사자가 이용하는 국내 IT 커뮤니티 사이트의 자료실 게시판에 개발용 프로그램 소개를 위장해 게시물을 올렸다.

게시물 첨부파일에는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삽입해 변조해놓은 개발용 유틸리티 프로그램인 해외 무료 소프트웨어 설치 파일을 압축파일 형태로 올려 커뮤니티 이용자의 다운로드를 유도했다.

사용자가 게시물의 첨부파일을 내려받아 설치하면 악성코드에 즉시 감염된다는 것이다. 이 악성코드는 감염 이후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명령제어(C2) 서버와 통신하며 추가 악성코드 다운로드, 사용자 정보 탈취 등 악성 행위를 수행해 다양한 피해를 일으킬 수 있다.

특히 감염이 되어도 내려받은 프로그램이 정상 구동되기 때문에 사용자는 감염사실을 알기 어렵다.

현재 해당 게시물은 삭제됐다. 그러나 안랩은 유사한 방식으로 재등장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현재 안랩 V3 제품군은 이 악성코드를 진단하고 있다.

이와 같은 악성코드 피해를 줄이기 위해 안랩은 ▲인터넷 상 파일 다운로드 시 공식 홈페이지 이용 ▲출처를 알 수 없는 파일 실행 금지 ▲운영체제와 인터넷 브라우저, 응용프로그램, 오피스 소프트웨어(SW) 등 프로그램의 최신 버전 유지 및 보안 패치 적용 ▲최신 버전 백신 사용 및 보안 패치 적용 등 보안수칙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동현 안랩 분석팀 연구원은 "이번 공격은 개발 관련 프로그램 설치 파일을 변조하고 IT 정보 관련 주제 게시판에 업로드하는 등 교묘하게 전개됐다”며 “SW를 내려받을 때는 반드시 공식 홈페이지를 이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