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종합
박원순 유언장 남겨...“모든 분에게 죄송”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언이 10일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박 시장 유언장에 따르면, 박 시장은 사망하기 전날인 9일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이라는 유언을 남겼다.

고한석 서울시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11시50분경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앞 기자회견에서 이같은 박 시장의 자필 유언장을 공개했다.

해당 유언장은 서울 종로구 가회동 서울시장 공관 책상에서 발견됐다. 서울시는 “유족 뜻에 따라 유언장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 유언장 전문(全文).>

공개된 박 시장 유언장.(사진=YTN화면 캡처)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모두 안녕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