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LG, 세계 최고 권위 AI 경연대회서 1위LG사이언스파크-토론토대 공동연구팀, 79개팀 제치고 1위 올라
LG과학 두뇌가 총집결해 있는 LG사이언스파크(출처=LG)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LG는 AI 분야 최고 권위의 국제 학회 '2020 CVPR(Computer Vision and Pattern Recognition)'이 개최한 ‘연속학습 기술 경연대회’에서 종합 1위를 차지했다고 24일 밝혔다.

LG사이언스파크는 토론토대학과 공동 연구팀으로 대회에 참가해 아마존, 중국과학원, 동경대 등 79개 팀을 제치고 우승했다.

‘연속학습’은 AI 분야 난제 중 하나로 과제를 순차적으로 지속해 학습할 수 있는 방식을 말한다. AI기반으로 학습 진행시 과거 데이터가 지워지고 신규 데이터 중심으로 결과값이 도출되는 오류를 해결할 수 있다.

이번에 LG가 선보인 연속학습은 클라우드가 아닌 디바이스에서 진행된다는 점이 특징이다. 보안에 민감한 정보를 다룰 때 유리하고 클라우드 환경 변화로부터 영향을 받지 않이 성능저하가 발생하기 않고 AI학습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을 크게 절약할 수있다는 특징이라고 LG측은 설명했다.

연구결과는 디바이스에서 연속학습의 성능을 향상시키고, 클라우드 환경의 영향을 줄이는 등 기존 AI 학습 방식을 한 단계 뛰어넘은 고난도 AI 연구 결과라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수상은 LG사이언스파크가 지난 해 5월 캐나다 토론토대학교와 기업용 AI 공동 연구를 위한 협력을 시작한 이후 첫 번째 결과물이다.

배경훈 LG사이언스파크 AI추진단장은 “LG는 이번 2020 CVPR 수상을 시작으로 컴퓨터 비전, 자연어 처리, 데이터 지능 등 AI 모든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하며, “이를 위해 연구 개발뿐만 아니라 산학, 선도 기업과의 파트너십, 글로벌 인재 영입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CVPR은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와 국제 컴퓨터비전재단(CVF)이 1983년부터 공동 주최하는 콘퍼런스로 AI 연구 성과물을 발표하며 공유하는 자리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