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차량은 이동수단만이 아닌 스마트 디바이스”KT AI플랫폼 스마트 카에 탑재...음성으로 내비·정보확인 등 제어
KT AI/BigData사업본부장 김채희(왼쪽) 상무와 아트뷰 구원겸(오른쪽)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제공)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차량이 단순한 이동 수단이 아닌 새로운 문화 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이런 추세에 따라 KT가 자사의 클라우드 AI 플랫폼 기가지니 인사이드를 다양한 스마트카, 스마트홈 디바이스에 적용할 계획이다. 따라서 올 하반기부터 음성으로 내비게이션·음악듣기·정보확인을 할 수 있게 된다.

KT는 스마트 디바이스 전문회사 아트뷰와 21일 '스마트카-스마트홈 AI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아트뷰는 전세계 스마트폰 AP(Application Processor) 시장 점유율 2위 미디어텍(MediaTek)의 국내 유일 솔루션 파트너사다. 차량 전용 태블릿 PC 'M2C 카블릿(Car+Tablet)'과 홈 네트워크를 활용한 주방용 스마트 디바이스 제품 등을 생산한다.

김채희 KT AI·빅데이터 사업본부장(상무)는 "국내 스마트카와 스마트홈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아트뷰와 국내 최고 수준의 AI 기술을 보유한 KT가 손잡고 새로운 사업 협력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며 "KT는 고객의 마음을 담아 고객 입장에서 생각하고 진심으로 노력하는 따뜻한 AI 기술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구원겸 아트뷰 대표는 "이번 KT와 MOU 로 아트뷰 고객들이 차량과 주방에서도 AI 서비스를 경험하게 함으로써 자사의 스마트 디바이스 활용을 높여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