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uture loT/빅데이타
날씨 빅데이터로 철강제품 품질 높인다현대제철,기상청과 '날씨 빅데이터 콘테스트' 주관
현대제철 철강제품(출처=현대제철 홈페이지)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기상기후 빅데이터로 민간기업의 현안을 해결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기상청은 현대제철·KT와 손잡고 ‘2020 날씨 빅데이터 콘테스트’를 공동주관한다고 21일 밝혔다.

공모분야는 ▲서비스 개발 ▲데이터 분석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현대제철은 콘테스트에서 ‘공장내 철강제품의 결로 발생 예측 모형 개발’이라는 주제로 데이터분석 분야로 공모한다고 설명했다. 날씨 변화가 공장 내부에 보관 중인 철강제품에 미치는 영향을 사전 예측 및 활용함으로써 철강제품의 품질관리 효율을 높이는 방안을 찾는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대제철은 참가자들이 모형을 개발할 수 있도록 과거 4년간의 공장 내-외부 온습도 및 제품 온도 데이터를 제공한다. 참가접수는 오는 29일까지 대화누리집을 통해 하면된다.공모작은 6월 29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서비스 개발부문은 ‘날씨와 관광·상권 빅데이터 활용, 실현가능한 비즈니스모델 기획’을 주제로 공모한다.

현대제철은 수상자에게는 현대제철 입사 지원시 가산점을 부여한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