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은행/카드
“언택트로 모든 금융거래”...뜨는 사이다뱅크 앱
신한카드가 SBI저축은행과 함께 최고 연 6.0% 적금을 출시했다.(사진=신한카드 제공)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신한카드가 SBI저축은행과 함께 최고 6.0%의 고금리를 제공하는 자유적금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상품은 SBI저축은행의 사이다뱅크 앱에서 만기까지 자유적금 유지 시 기본금리 2.1%를 받을 수 있으며 신한카드 사용 조건을 충족하면 우대금리 3.9%가 추가 적용되어 총 6.0%의 금리를 받게 된다.

우대금리는 9월 30일까지 10만원 이상 이용 시 적용되며 신한카드 홈페이지나 모바일앱과 같은 온라인 채널을 통해 신용카드를 신규로 발급한 고객이나 직전 12개월간 신용카드 이용실적이 없는 고객이 받을 수 있다.

적금 가입 기간은 1년, 월 납입 한도는 최대 20만원으로 선착순 2만명까지 가입 가능하다. 행사 기간은 5월 20일부터 6월 18일까지이다.

자세한 내용은 ‘사이다뱅크 신한카드 적금’을 검색하여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사이다뱅크 앱은 대한민국 1등 저축은행인 SBI저축은행의 모바일 플랫폼으로 365일 24시간 이용이 가능하고 영업점 방문 없이 언택트(비대면)로 모든 거래가 가능한 쉽고 간편한 모바일뱅킹 앱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금리가 계속 하락하자 고객들에게 도움이 되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적금을 통해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파트너사를 효율적으로 연결 및 확장하는 노력을 계속 하겠다”고 밝혔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