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종합
롯데건설, 선제적 위기대응 시스템 구축...리스크 최소화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롯데건설이 우한폐렴(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업황의 불확실성이 심화되자 비상경영체제에 들어갔다.

롯데건설은 27일 서울 잠원동 본사에서 비상경영체제 행동 강령과 윤리경영 실천 선서식을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기존 사업장의 현안을 상시 분석하고, 신규 사업장의 투자의 적절성을 철저히 분석해 리스크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예산 관리 역시 강화할 방침이다. 향후 발생 가능한 외환 및 유동성 위기에도 대비할 계획이다.

롯데건설은 비상경영체제뿐만 아니라 윤리경영 실천 선서식도 함께 진행했다. 공정한 업무처리로 지속 가능한 성장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서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비상경영 행동강령의 주요 준수사항에는 ▲철저한 원가 및 비용 절감을 시행 ▲전사 생산성을 향상 ▲윤리경영의 실천 ▲상생경영 및 안전의식의 생활화 등이 담겼다.

하석주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들은 이날 행사에서 비상경영체제 행동 강령 및 윤리경영 실천 준칙을 낭독하고 실천을 결의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