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사이버 위기상황에서의 대응은?...민간분야 훈련KISA, 내달 24일까지 모집...5월 불시에 훈련 진행
(출처=KISA)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사이버 공격 발생 시 신속한 대응·협조체계 점검을 위한 2020년 상반기 '민간분야 사이버 위기대응 모의훈련' 참여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에는 해킹 사고 발생 시 파급효과가 큰 에너지 협력사·지역에 위치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규모로 집중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올해는 지난 2004년 훈련을 시작한 이후 최초로 참여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

훈련은 ▲기업별 맞춤형 악성 이메일 전송을 통한 APT(지능형지속위협) 공격 대응 절차 점검 ▲실제 운영 중인 웹사이트에 대규모 디도스(DDoS) 공격 전송 후 복구체계 점검 ▲전문 화이트해커를 투입한 웹사이트 대상 모의침투 등 실전형 훈련으로 진행된다.

신청 기간은 오는 25일부터 내달 24일까지 이며, 업종·규모 등에 상관 없이 민간 기업이면 누구나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선정된 기업에 대한 훈련은 5월 한 달 동안 불시에 진행될 예정이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이번 공개모집이 민간 기업의 참여를 확대하고 나아가 예방적 침해대응 활동을 사회 전반에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KISA는 지능화하는 사이버 공격에 민간 기업이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