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IT/전자
삼성 '갤럭시 버즈+', 에어팟 프로 따라 잡을까

[e경제뉴스 김아름내 기자] 노이즈캔슬링 기능으로 고정층과 리스너들을 사로잡은 애플의 에어팟 프로를 삼성이 따라잡을 수 있을까. 

삼성전자는 현지시각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0’를 통해 ‘갤럭시 버즈+’를 공개했다. 

삼성 갤럭시 버즈+ (사진= 삼성전자)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Galaxy Buds+)'는 트위터와 우퍼를 나눈 다이내믹 2-Way 스피커로 소비자가 풍부한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고 3개의 마이크가 탑재돼 깨끗한 통화품질을 제공한다. 

한 번 충전으로 최대 11시간 음악 재생이 가능하며 케이스에 넣어 추가 충전 시 최대 22시간 음악을 들을 수 있다. 

‘갤럭시 버즈+’는 안드로이드 뿐 아니라 iOS를 지원해 소비자 누구나 기종 상관없이 무선 이어폰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새상은 블루, 화이트, 블루 3가지며 2월 14일 발렌타인데이에 공식 출시된다. 가격은 17만 9,300원이며 오는 12일, 13일 삼성전자 누리집, 네이버 쇼핑, 쿠팡, 11번가 등 오픈마켓에서 온라인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김아름내 기자  hope0021@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아름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