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지역
올해 SW인재 육성에 1600억 투입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과기정통부가 올해 1633억원을 들여 SW(소프트웨어)·AI 인재를 양성한다. 이는 지난해 대비 23%(384억원) 증가한 수준으로 초·중·고·대학 등 교육과정을 통해 약 14만명을 교육하고, 프로그래밍 경시대회, 해커톤, 온라인 SW 교육 등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20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SW 인재양성·저변확충 사업'의 시행 계획을 확정했다.

정부는 40개 SW 중심대학에 800억원을 지원, SW 전공 과정과 융합 교육을 통한 SW 전문·융합인재를 양성하기로 했다. 또 지난해 12월 문을 연 교육 프로그램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를 통해 매년 500명의 SW 인재를 배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AI교육 시범학교'를 전국 150개교에서 운영하고, 교육 격차 해소를 위해 도서 산간 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SW 미래채움센터'를 현재 5개에서 10개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5G 이동통신 상용화 이후 핵심서비스로 떠오르는 실감콘텐츠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해 대학원생, 재직자, 학부생 대상으로 콘텐츠 개발 교육도 추진한다.

송경희 소프트웨어정책관은 "AI시대에 AI를 구현하는 SW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SW 인재양성을 통한 AI일등국가 실현을 위해 향후 더욱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