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사회/지역
美 스마트시티硏 송도에 오픈스탠포드대 부설 연구소. 내년 하반기 개소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부설 스마트시티 연구소가 내년 하반기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에 문을 연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미국을 방문 중인 이원재 청장이 2일(현지 시간) 캘리포니아주 스탠퍼드대에서 대학 측과 연구소 설립에 대한 입주·지원 협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다.

내년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하는 이 연구소는 송도국제도시 내 인천글로벌캠퍼스에 들어설 예정이다.

연구소에서는 스마트시티 기술·도시환경·재무·경제·통합·보급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를 수행한다.

국내 대학·관련 기관과도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해 활발히 교류할 계획이다.

이 청장은 "실리콘밸리 산학 협력의 근간인 스탠포드대 부설 연구소가 국내에 설립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면서 "인천지역 산·학·연 협력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유명 외국대학의 경쟁력 있는 학과들을 한데 모아 종합대학 형태를 이룬 인천글로벌캠퍼스에는 지금까지 한국뉴욕주립대 등 5개 외국대학이 입주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