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말 많은' 네이버 실검에 AI 기술 적용사람 개입 최소화...급상승 검색어 서비스 강화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네이버는 AI 기반 검색어 추천 시스템 ‘리요(RIYO:Rank-It-YOurself)’가 급상승 검색어(실시간 검색어, 실검) 서비스에 적용됐다고 28일 밝혔다.

네이버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는 단위 시간 동안 네이버 검색창에 입력되는 검색어를 분석해 입력 횟수의 증가 비율이 가장 큰 검색어를 순서대로 보여주는 서비스다.

RIYO가 검색어와 주제 카테고리의 연관성을 분석한 후 개인 별 설정 기준에 맞춰 급상승 검색어 차트 노출 여부를 결정하는 구조다.

네이버는 지난 1일 공식블로그 ‘네이버 다이어리’를 통해 AI 기술을 활용해 각 이용자가 자신의 관심에 따라 급상승 검색어 구성을 다르게 할 수 있도록 개선하겠다고 밝혔었다.

최근 네이버는 기술 고도화에 따라 사람의 개입을 최소화 하는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홍보 목적의 퀴즈 등 이벤트성 검색어가 차트에 오르거나 비슷한 의도를 가진 검색어 여러 개가 한꺼번에 노출되는 문제로 비판을 받아왔다.

그러자 네이버는 모두에게 동일한 차트가 아닌 사용자 개인의 취향과 관심도를 반영한 차별화된 차트를 위한 기술적 노력을 해왔다.

RIYO를 통해 이용자 개개인이 필요로 하는 정보의 카테고리를 직접 선택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통해 제공 받는(feeding, 피딩) 정보의 가치를 더욱 높일 수 있다는 것이다.

RIYO를 적용해 처음 선보이는 기능은 △‘이벤트·할인’ 정보 노출 정도를 개인 별로 조절할 수 있는 필터 △유사한 이슈로 상승한 다수의 검색어(예시: 축구, 한국 축구, 대한민국 축구)를 통합해 확인할 수 있는 ‘이슈 별 묶어보기’ 옵션이다.

평소 이벤트·할인 정보를 즐겨 찾는 이용자는 필터를 약하게 설정해 급상승 정도가 낮은 정보라도 빼놓지 않고 차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반면 해당 정보에 관심이 없는 이용자가 필터를 강하게 설정하면 급상승 정도가 아주 높은 정보만 차트에 반영된다.

이슈 별 묶어보기는 국가대표 축구 경기가 있는 날 ‘대한민국 축구’, ‘한국 축구’, ‘축구’와 같이 동일한 이슈에 대한 다수의 검색어가 차트에 오를 때 강도를 조정해 대표 검색어 하나만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다.

네이버는 RIYO 적용 영역을 이벤트·할인에서 시사, 스포츠, 연예 등 다양한 주제군으로 계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