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은행/카드
모바일로 전세보증금 반환 보증해준다는데...
카카오페이가 간편보험 서비스를 통해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상품을 제공한다.(출처=카카오페이)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카카오페이가 간편보험 서비스를 통해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상품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전세보증금 반환보증이란 전세 계약이 종료됐는데도 임대인이 전세보증금을 돌려주지 않는 경우, 임대인을 대신해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서 임차인에게 전세보증금을 돌려주는 보증상품이다.

지금까지 전세보증금 반환보증은 대부분 오프라인에서 신청할 수 있었다. 모바일에서 가입신청부터 서류제출, 보증료 결제까지 한 번에 이뤄지는 것은 카카오페이가 최초다.

카카오페이를 통한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가입절차는 기존보다 훨씬 간편해졌다.

가입신청은 24시간 가능하며, 심사는 필수서류 제출 후 최대 5영업일 이내 완료된다. 서류 제출도 팩스나 이메일 대신 스마트폰으로 찍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다.

단 필수서류 및 할인대상 증명서류는 신청일 기준으로 1주일 이내 등록 완료돼야 하고, 1주일 경과 시 신청내역은 자동 취소된다. 아파트 또는 주거용 오피스텔에 거주하는 사용자는 일부 가입조건 확인 후 신청할 수 있다.

심사 후 보증료가 확정되면 카카오페이머니 또는 카드를 선택해 바로 결제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를 통해 가입하면 모바일 채널 가입 시 제공되는 기본 3%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고, 사회배려계층·청년가구·모범납세자·임대차계약 전자계약자 등에 해당할 경우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