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삼성 초대형 QD 디스플레이에 13.1조원 투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0일 충남 아산시 탕정 삼성디스플레이 사업장에서 디스플레이 분야에 13조1000억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2019.10.10.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차세대 프리미엄 TV 시장의 기술 리더십을 강화하기 위해 세계 최초로 'QD(퀀텀닷, 양자점 물질)디스플레이' 투자에 나선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0일 충남 아산캠퍼스에서 '신규 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식'을 갖고 2025년까지 'QD디스플레이' 생산시설 구축 및 연구개발에 대한 총 13조 1000억원 규모의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은 "이번 투자를 통해 대형 디스플레이 기술의 방향을 기존 LCD(액정표시장치)에서 'QD 디스플레이'로 전환하고 QD를 기반으로 대형 디스플레이 산업의 새로운 전성기를 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삼성디스플레이는 아산1캠퍼스에 세계 최초 QD 디스플레이 양산라인인 Q1라인을 구축할 예정이다. 신규 라인은 우선 원장 투입 기준으로 8.5세대 3만장 규모로 2021년부터 가동을 시작해 65인치 이상 TV용 초대형 QD 디스플레이를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에 LCD 분야 인력들은 QD 분야로 전환배치하고 퀀텀닷 재료연구와 공정 개발을 위한 전문 인력도 신규로 채용할 방침이다. 한국은행 고용유발계수에 따라 측정한 삼성디스플레이의 QD 투자 관련 경제효과는 5년간 약 8만1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맞먹는 수준으로 알려졌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공급망 안정화와 원천기술 내재화, 부품경쟁력 제고 등을 위해 사업 초기부터 소재·부품·장비 등 국내 후방업체와의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