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금융정책
KB국민은행, 소비자 권익 보호·보이스피싱 예방 동시에IT 인력 대거 투입해 TFT 구성

[e경제뉴스 박문 기자] KB국민은행이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해 대포통장 감축 TFT를 구성했다. 

지난 14일 KB국민은행은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TFT 발대식을 갖고 고도화된 금융사기 수법에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TFT에는 은행 내 IT관련 인력이 대거 합류했다. 이들은 빅데이터 분석, AI 적용 등 IT관점의 최신 기법을 활용해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우선 보이스피싱 예방 효과가 입증된 모니터링 시스템 개편과 예방 방법 개발에 집중한다. 금융사기 거래를 분석하고 새로운 모니터링 시스템에 적용해 보이스피싱을 원천 차단하는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또 통장개설부터 대포통장 발생 후 대처방안까지 전반적인 피해 예방 방안을 검토한다. 

TFT는 민원관리 원스톱 시스템도 구축해 금융소비자 권익강화를 위한 노력에 나선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보이스피싱 피해 등 고객의 피해가 증가할 수 있는 사안에 대해 전 금융권에서 체계적으로 예방책을 강구해야 한다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며, “TFT발대식을 시작으로 금융권 전체를 선도하는 소비자보호 방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했다. 

박문 기자  park@womancs.co.kr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