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산업/기업
文정부 비난·여성비하 영상 튼 한국콜마..."물의 일으켜 죄송"

[e경제뉴스 김아름내 기자]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이 월례조회 당시 특정 유튜브 영상을 임직원에게 시청하도록 한 것과 관련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 드린다"며 사과했다. 

윤동한 회장이 튼 유튜브 영상에서 유튜버는 한일관계 악화 속 문재인 정부의 결단이 옳지 않았음을 비난하는 내용과 함께 경제가 악화된 베네수엘라의 상황과 함께 여성들을 비하하는 발언이 담겨있다. 뿐만 아니라 한국 여성들도 그렇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국콜마 측은 9일 입장문을 통해 "8월 월례조회에서 현재 한일관계 악화, 미중 무역전쟁 등 대외경제 여건이 경영에 큰 영향을 미치는 내용을 역설했고 현 위기상황을 강조하며 새로운 각오로 위기에 적극 대응하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하는 과정에서 최근 인터넷상에 유포되고 있는 영상 일부분을 인용했다"고 해명했다. 

영상을 보여준 취지에 대해 "일부 편항된 내용처럼 감정적으로 대응하거나 현혹되어서는 안 되고 올바른 역사인식을 갖고 현상황을 바라보고 기술력으로 극복해야한다는 것"이라며 "여성에 대한 부적절한 사례 언급을 전혀 없었다"고 설명했다. 

한국콜마 측은 "윤동한 회장은 일본으로 유출됐던 우리 문화유산인 수월관음도를 25억 원에 구입해 국립 박물관에 기증했고 이순신 장군의 정신을 배우고 전파하기 위해 서울여해재단을 설립해 이순신 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문익점 선생과 관련된 책을 출간하고 최근에는 이순신의 조력자 정걸 장군이라는 책을 출간하며 나라사랑과 역사의식을 실천하는 기업인"이라며 윤 회장의 업적을 전했다.

한국콜마는 "이 사안을 계기로 윤동한 회장 이하 임직원들은 더 겸손한 마음으로 고객분들께 다가갈 것"이라며 "대한민국 경제발전에 이바지하고자 노력하겠다"고 했다. 

김아름내 기자  hope0021@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아름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