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SK, 기업의 사회적 가치창출 노력,,,결과는
최태원 회장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SK텔레콤이 14일 ‘제32회 정보문화의 달’ 기념식에서 독거 어르신 대상 ’인공지능(AI) 돌봄 서비스’로 정보문화 유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이 서비스는 그룹 최태원 회장이 주장하는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 노력의 일환으로 벌인다는 설명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이준호 SK텔레콤 SV추진그룹장, 김영식 전국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 사무국장, 사회적 기업 ‘행복한 에코폰’의 나양원 이사가 함께 단상에 올라 표창을 받았다.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4월 전국 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 행복한 에코폰과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시범사업을 시작했다. 이를 주관하는 ‘ICT 케어센터’도 서울 성동구에 개소했다.

AI 돌봄 서비스는 SK텔레콤이 AI·IoT 기술∙기기를 지원하고, 지방자치단체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 일자리를 만들며, ‘행복한 에코폰’이 ‘ICT 케어센터’를 운영하는 방식이다.

독거 어르신의 정보 접근성을 개선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다는 목표다.

(왼쪽부터)이준호 SK텔레콤 SV추진그룹장, 나양원 '행복한 에코폰' 이사, 김영식 전국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 사무국장이 14일 ‘제32회 정보문화의 달’ 기념식에서 과기정통부 장관 표창을 받은 뒤 포즈를 취하고있다.(사진=SK텔레콤 제공)

AI 돌봄 서비스 시행과 ICT 케어센터 개소는 ‘기술이 이웃이 되다’라는 슬로건 하에 기획됐다. SK텔레콤이 지난해 말부터 추진 중인 ‘행복 커뮤니티’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이준호 SK텔레콤 SV추진그룹장은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장관 표창은 첨단 ICT 기술을 개방, 공유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자 고민하고 노력한 부분을 인정받은 성과"라고 말했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