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덩치 키우는 숙박 플랫폼 '야놀자', 날개 달다'유니콘 클럽'가입...숙박·여가 O2O 1위 야놀자 1.8억달러 투자유치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숙박·여가 플랫폼 강자인 야놀자가 싱가포르 투자청(GIC)과 부킹 홀딩스(Booking Holdings)로부터 총 1억8000만 달러(2130억원)의 '시리즈 D' 투자를 유치했다고 11일 밝혔다.

야놀자는 이번 투자 유치로 기업 가치 10억 달러 이상의 스타트업인 유니콘이 됐다.

스타트업·벤처투자 분석 업체인 CB인사이츠에 따르면 한국 스타트업 중 유니콘 클럽에 가입한 기업은 쿠팡(전자상거래), 크래프톤(게임), 옐로모바일(스타트업 연합), 우아한형제들(푸드테크), L&P코스메틱(화장품), 위메프(전자상거래), 비바리퍼블리카(핀테크), 야놀자 등  모두 8개다.

세계 최대 유니콘은 중국의 바이트댄스(Bytedance)로 기업가치가 75억달러(8조8600억원)에 달한다.

야놀자는 한국 숙박·여가 시장 지배자 지위와 첨단 디지털 기술에 대한 이해와 경쟁력, 글로벌 사업 확장 등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아 투자를 유치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야놀자는 누적 예약 2000만 건 이상을 돌파하는 등 지난 5년간 연평균 70% 이상의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야놀자는 이번 투자와 더불어 부킹홀딩스와 전략적 파트너십도 맺었다고 밝혔다.

야놀자는 아고다 등 부킹홀딩스 주력 계열사와의 시스템 연동을 통해 야놀자와 제휴된 국내외 숙박시설의 판매를 강화할 계획이다.

야놀자 관계자는 "이번 투자 유치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여가 플랫폼 구축과 여가문화 혁신에 더욱 고삐를 당기게 됐다"면서 "야놀자는 확보한 투자금을 선도적 기술개발과 시장확대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