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전화번호만 알면 즉시 이체 가능 서비스 나와핀크, SKT와 연락처 통해 바로 송금하는 서비스 출시

[e경제뉴스 노영조 기자] AI 기반 모바일 금융 서비스 '핀크(Finnq)'가 16일 SK텔레콤과 손잡고 상대방 연락처만 알면 바로 돈을 이체할 수 있는 'T전화송금' 서비스에 들어갔다.

'T전화송금' 서비스는 송금을 위해 금융 앱을 실행하거나 사전 공인인증서를 등록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어 핀테크 서비스에 익숙하지 않은 이용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송금 절차를 최소화해 고객 만족도와 편의성을 높였다.

사용 방법은 T전화 연락처에 저장된 특정 인물을 선택한 뒤 영상통화, 문자와 같은 T전화 부가 기능 중 '송금하기' 버튼을 누르면 받는 사람의 이름과 연락처가 핀크 앱 무료송금 화면에 자동 기입된다.

이용자는 송금 금액을 입력한 후 비밀번호 인증만 하면 송금이 완료된다. 상대방이 핀크 앱을 사용하고 있지 않아도 받을 수 있으며, 1일 최대 200만 원까지 횟수 제한 없이 국내 무료 송금이 가능하다.

받는 사람은 문자메시지에 계좌번호를 적어 돈을 받으면 된다.

민응준 핀크 대표는 "앞으로도 핀크는 통신사와 다양한 업무 협력을 통해 송금뿐만 아니라 핀크의 다양한 금융 편의 서비스를 지원해 이용자의 합리적인 금융 생활을 돕는 '생활 밀착형 금융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핀크는 자체 개발한 AI 기반의 금융 챗봇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이용자의 수입지출을 보기 쉽게 정리해주는 자산 관리 및 분석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노영조 기자  lorenzo888@hanmail.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