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산업/기업
"바이오헬스를 제2 반도체로 육성하겠다""R&D 지원, 규제 혁신"...홍남기 부총리 경제관계장관 회의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제16차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바이오헬스산업은 제2의 반도체와 같은 기간산업으로 육성이 가능한 분야"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6차 경제활력대책회의 및 제15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연구·개발(R&D), 규제 혁파, 마케팅 및 시장진입 지원 등에 역점을 둔 종합적인 혁신방안을 마련해왔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는 "바이오헬스는 향후 연평균 5.4%씩 빠르게 성장해 2022년까지 세계 시장 규모가 10조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유망한 산업"이라면서 "오늘 회의에서 추가적인 의견 수렴과 정책과제 논의를 거쳐 최종 대책을 조속히 확정,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올해 생활 SOC 예산이 전년 대비 2조8000억원 증액 편성돼있는 만큼 상반기 내 신속하고도 효과적인 집행이 중요하다"면서 "기재부와 국무조정실 생활SOC추진단을 중심으로 집행상황을 수시로 점검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