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종합
중소기업 ‘스마트 업무환경’ 구축 바람 일 듯LGU+ 중기 전용 서비스. 출시..스마트폰 촬영 방지, 업무 효율과 및 정보보안에 도움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모바일 연동을 기반으로 하는 중소기업 전용 서비스를 출시했다.(사진=LG유플러스 제공)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중소기업들도 손쉽게 ‘스마트 업무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가 클라우드·모바일 연동 등을 기반으로 하는 중소기업 전용 서비스 ‘U+근무시간관리’, ‘U+클라우드문서관리’, ‘U+기업정보안심’을 출시한 덕이다.

9일 선보인 기업 서비스 3종은 해당 프로그램이나 시스템을 직접 구축하는데 시간과 비용적 부담을 느끼는 중소 기업 또는 기관에 유용한 상품이다. 저렴한 월 이용요금으로 기업이 원하는 스마트 업무환경을 손쉽게 조성할 수 있다.

가장 눈에 띄는 서비스는 기업 구성원들의 근로시간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주는 ‘U+근무시간관리’ 상품이다.

근무시간이 종료되면 컴퓨터 전원이 자동으로 꺼지고, 외근 업무 시에는 모바일 앱(App.)을 통해 간편하게 출퇴근 위치 및 업무 보고를 할 수 있다.

U+클라우드문서관리는 기업 문서를 개인 PC가 아닌 중앙 클라우드 서버에 저장한다. 문서의 외부 반출 이력 관리 기능을 통해 중요한 기업 정보의 유출·유실도 차단해준다.

또 랜섬웨어 확산 방지, 퇴사·조직이동 등으로 인한 인수인계 간결화에도 큰 도움을 준다.

U+기업정보안심은 사내 출력물에 워터마크를 표시해 문서 반출 및 분실의 위험성을 사전에 예방한다. 워터마크란 불법복제를 방지하기 위해 개발된 기술로, 사용자명, PC정보(IP주소), 시간 등을 표시한다.

서비스 적용 시 PC에서는 키보드의 ‘프린트 스크린(Print Screen)’ 버튼을 비롯한 각종 응용 프로그램을 통한 화면 캡쳐가 불가능해진다.

이재우 LG유플러스 기업솔루션사업담당은 "구축 시간과 비용 부담이 큰 스마트 업무환경을 중소기업에서도 손쉽게 쓸 수 있도록 다양한 전용 서비스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출시된 기업 서비스 3종의 월 이용료는 사업장 규모, 약정 기간, 결합 여부에 따라 다르다. U+근무시간관리, U+클라우드문서관리, U+기업정보안심은 각각 최소 월 2842원, 42만4490원, 231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