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홈쇼핑 진화...'방송 하루 전 모바일로 보고 주문’GS샵, 모바일 매장 '내일TV 서비스' 시작…“체험 동영상도 볼 수 있다“
(사진=GS샵)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GS샵이 TV홈쇼핑 방송을 하루전에 모바일로 미리 보고 주문할 수 있는 '내일TV 서비스'를 시작한다.

고객들은 TV를 시청하듯 이튿날(내일) 방송에 편성된 상품을 동영상으로 미리 보고 살 수 있다고 GS샵은 8일 설명했다.

고객은 TV를 시청하듯 모바일에서 판매 동영상을 볼 수 있다.

해당 동영상들은 카테고리·상품에 따라 세분화돼 다양한 형태로 제작된다. 일반고객이 직접 제품을 체험하는 영상, 쇼핑호스트가 제품을 개봉한 후 기능을 시연하는 영상, 상품 활용 팁을 제공해주는 영상 , '비포(Before) vs 애프터(After)' 촬영 영상 등이다.

동영상 길이도 고객의 모바일콘텐츠 소비 흐름에 맞춰 대부분 1분 미만으로 제작된다. GS샵과 GS마이샵의 방송예정 상품 40여개 이상 대상으로 동영상을 만든다.

김인호 GS샵 멀티채널콘텐츠팀팀장은 "통합 채널 관점에서 TV와 모바일의 연결성을 한층 높이고 동영상을 통해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기획했다"고 소개했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