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스마트폰 판매부진’ 돌파구 찾는 애플...25일 이벤트 예고스트리밍TV·뉴스 서비스 내놓나?...아이패드 신버전은?
(출처=애플 홈페이지)

 [e경제뉴스 이춘영 기자] 작년 하반기 이후 스마트폰 판매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애플이 타개책의 하나로 새로운 스트리밍 TV서비스, 뉴스구독서비스를 내놓는다는 전망이 나왔다.

애플은 오는 25일 오전(미 서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스페셜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CNBC, 월스트리트저널 등 미 IT·경제매체들은 애플이 새로운 스트리밍 TV 서비스와 뉴스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보도했다.

스트리밍 TV서비스는 아이폰·아이패드 사용자에게 쇼타임 등 일부 채널을 공짜로 시청하는 옵션을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다. 넷플릭스나 훌루 같은 대형 스트리밍 기업과 전면적으로 제휴하지는 않을 가능성이 높다.

애플의 뉴스 서비스는 '번들형 구매'로 10달러 안팎의 월정액을 내면 프리미엄 뉴스 사이트에서 나오는 모든 뉴스를 제한없이 볼 수 있는 형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애플이 '넷플릭스형 뉴스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애플은 또 새 제품을 내놓은 지 약 1년 지난 아이패드의 신버전을 선보일 것으로 점쳐졌다.

애플 전문가 궈밍치 TF증권 애널리스트는 9.7인치 아이패드 스탠더드 모델을 대체할 10.2인치 아이패드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했다.

아이패드 미니와 새로운 에어팟, 그리고 에어팟 무선충전기를 내놓을 것이라는 소문도 나온다. 

이춘영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