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inance 은행/카드
카뱅, 신용대출 등 대출금리 최대 0.25% 내려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카카오뱅크가 7일 오전 6시부터 신규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의 가산금리를 각각 최대 0.25%포인트, 0.15%포인트 내린다.

7일 오전에 신규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대출은 최저 3.21%,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최저 3.61%의 금리를 적용한다.

수신 상품은 정기예금에 한해 이율을 0.15%포인트 인하한다. 1년 만기 정기예금의 경우 7일 00시부터 2.35%의 금리를 적용한다. 26주 적금을 비롯한 자유적금 금리는 현재 수준을 유지하기로 했다. 1년 만기 카카오뱅크 자유적금의 경우 자동이체 요건 충족시 2.70%이다.

이형주 카카오뱅크 상품파트장은 "은행으로서 건전성과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대출 금리 인하, 대출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은행권 최고 수준의 수신금리 경쟁력 유지 등을 통해 고객 혜택을 강화하겠다"고 했다.

앞으로 카카오뱅크는 제1금융권 접근 기반을 확대하고 포용적 금융 확산을 위한 다음 단계로 연내에 개인 사업자 사잇돌 대출 및 차별화한 신용평가시스템(CSS)에 기반한 민간 중금리 대출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