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산업/기업
삼성전자, 75인치 '마이크로 LED'세계 첫 출시146인치 대비 초소형 LED 소자 집적도 4배 이상 높아져
삼성전자가 CES 2019를 앞두고 마이크로 LED 75인치 제품을 공개하면서 차세대 TV의 방향을 제시했다.(사진=삼성전자 제공)

[e경제뉴스 임명재 기자]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TV시장을 겨냥, 세계 최초로 75인치 '마이크로 LED'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6일(현지시간) 오후 7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아리아호텔에서 TV 신제품 공개행사인 '삼성 퍼스트룩 2019(Samsung First Look 2019)'를 열어 신기술 제품을 공개한 것이다.

인공지능(AI) 시대의 스크린 혁신을 이끌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종희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사장은 "브라운관 TV 시대부터 LCD, LED, QLED에 이르기까지 삼성은 항상 새롭고 혁신적인 TV를 선보여왔다"며 "앞으로 차세대 TV 시장을 이끌 스크린을 어떤 형태로 할지도 고민했다"고 말했다.

이어 "마이크로 LED는 화면크기, 화면비, 해상도, 베젤 등의 기존 디스플레이 4가지 제약을 없앤 미래형 디스플레이"라며 "마이크로 LED는 AI 시대를 선도할 스크린 혁명을 가져올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전자가 CES에서 마이크로 LED를 공개한 것은 지난해 146인치 모듈러 기반의 '더 월' 이후 이번이 두번째다. 1년만에 화면 크기를 절반 가까이 줄인 75인치 신제품을 세계에서 처음으로 개발해 내놓은 것이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기존 146인치 대비 75인치 신제품의 집적도는 4배 이상에 달한다. 마이크로 LED 소자 크기도 기존의 15분의 1로 작아졌다.

삼성 관계자는 "마이크로 LED는 화면 크기가 작아질수록 소자 크기와 간격도 작아지기 때문에 집적도가 더욱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한 사장은 "올해는 마이크로 LED 사업의 원년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삼성만의 차별화된 화질, 반도체, AI 기술로 스크린이 중심이 되는 세상을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임명재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명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