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ssue
140만원 넘는 고가 아이폰 사고 보상보험 나와KT, 단말보험 '폰안심케어4' 출시…이용료↓·보장기간↑
KT가 기존 상품보다 이용료는 내리고 보장기간을 늘린 ‘KT 폰 안심케어4’를 3일부터 판매한다.(사진=KT제공)

[e경제뉴스 노영조 기자] 140만원 이상 고가의 아이폰을 사용하는 고객을 겨냥한 특화 스마트폰 보험이 출시됐다.

스마트폰을 한번 사면 오래 사용하는 추세다. 혁신적인 기능이 추가되지 않아서이기도 하다. 또 이 스마트폰 보험은 이처럼 사용기간이 늘어나는 추세를 감안해 이용료를 낮추는 대신 보장기간을 늘렸다.

소비자 트렌드에 맞춰 상품을 개발한 케이스로 볼 수 있다.

이 폰 안심케어 단말 보험은 휴대전화 분실, 도난, 파손 등 사고가 발생했을 때 교체나 수리 비용의 일정액을 보장받는 서비스다.

KT는 스마트폰 사용기간이 늘어남에 따라 기존 안심케어3에 비해 월 이용료가 100~1000원 낮아지고, 보장기간은 30개월로 6개월 늘린 'KT 폰 안심케어4' 상품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보험 내용>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이 조사한 결과 2014년 23개월이었던 휴대전화 평균 교체주기가 2016년 31개월로 길어진 점을 반영해 새 서비스를 내놨다는 설명이다.

폰 안심케어4 상품 중 'i-파손2'는 월 2800원을 부담하면 출고가 140만원 이상인 아이폰 단말을 최대 65만원까지 수리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노영조 기자  lorenzo888@hanmail.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