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 인사/동정
페이스북 코리아 대표에 정기현 전 라인 CBO 선임
정기현 신임 대표

[e경제뉴스 김성훈 기자] 정기현 전 라인(LINE) 최고사업책임자(CBO)가 26일 페이스북 신임 한국 대표로 선임됐다.

정 신임 대표는 지난 3년 동안 라인의 CBO(Chief Business Officer)로 재직하며 라인의 B2B 및 광고 사업을 1조원 규모로 성장 시키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에 앞서 구글의 제품 담당 매니저와 SK플래닛의 최고제품책임자(CPO)를 거쳤다.

내년 1월 부임하는 그는 국내 기업이 페이스북을 통해 국내 및 해외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업무 전반을 책임지게 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페이스북 측은 15년 넘게 쌓은 정기현 신임 대표의 경영 노하우와 리더십이 페이스북 코리아의 성장에 새로운 활력을 더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댄 니어리 페이스북 아시아태평양지역 대표는 "페이스북의 한국 사업은 2012년부터 지금까지 페이스북 코리아를 이끌어 온 조용범 전 대표의 리더십 아래 꾸준히 잘성장해 왔다"며 "조용범 전 대표가 아시아 태평양에서 가장 활발하게 성장하고 있는 동남아시아의 지역대표로 옮겨가며서 역량 있는 두 사람이 한국과 동남아에서 각국 기업들이 그 나라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성공을 거둘 수 있도록 도우며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economynews@daum.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