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창업
공간정보 기반 스타트업 창업 지원창업 도전하세요...개발자-개발환경 도와드립니다

[e경제뉴스 노영조 기자] 공간정보를 활용한 독창적인 사업 아이디어를 가진 사람은 누구나 개발자와 개발 환경을 지원받고 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마련됐다.

공간정보산업진흥원(원장 최원규)은 오는 26~27일 공간정보를 활용한 창업을 희망하는 대학생, 예비(초기)창업자 등 약 60명을 대상으로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페스티벌은 창업에 대한 기초 지식을 제공하고, 공간정보 기반의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하고 있는 예비 또는 초기 창업가들의 역량 향상과 상호 교류를 위해 2014년부터 개최되어 올해가 4회째다.

그간 창업 페스티벌에 참가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참가자들은 국토부와 진흥원의 지원을 통해 매출 증가, 신규 일자리 창출, 중국·미국 등 해외 진출 및 솔루션 매각 등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이번 창업 페스티벌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기 위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 구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참가자들은 공간정보와 IoT(사물인터넷), 자율주행, 드론, VR·AR 등 4차 산업의 주요 분야들에 대한 사업 아이디어를 분야별 전문 컨설턴트를 통해 현실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업그레이드 시킬 수 있다. 또 참가한 다른 팀들과의 아이디어, 기술, 인적 융복합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다양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각 팀의 참가자들은 최종 결과물을 작성·발표하고 분야별 전문가 및 투자자들의 피드백을 받으며 아이디어의 사업화로의 변화 과정을 획기적으로 경험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우수팀에게는 국토교통부 장관상, 진흥원장상 등이 수여되며 공간정보 창업보육센터 입주 기회 제공, 엔젤투자사 매칭 및 스마트국토엑스포 홍보 부스 제공 등 다양한 후속 지원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진흥원은 제4차 산업혁명의 핵심에는 공간정보와의 융·복합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하며 공간정보의 중요성이 점차 증대되는 만큼 초기·예비 창업자의 신선한 아이디어 발굴에서부터 육성, 수출지원까지 창업 전 단계에 걸쳐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장애인 전용 내비게이션 ‘Bypass'가 대상을 받았다.

◇행사 개요

행사명: 제4회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 페스티벌

주최/주관: 국토교통부/공간정보산업진흥원

일시: 2017년 5월 26∼27.   26일 오전 10시 써닝리더십센터 집합(셔틀버스 판교역 09시 출발)

장소: 써닝리더십센터(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백암면 고안로 51번길 205)

대상: 공간정보를 활용한 초기창업자, 예비창업자 및 대학생(60명)

주요 분야: 위치 기반, 지도데이터, 자율주행·드론, VR·AR, IoT 및 국가공간정보 등

 

노영조 기자  lorenzo888@hanmail.net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영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