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기획/연재
이건희-조용필 포옹 친분과시?

삼성 그룹 부사장 이상의 임원들이 가수들과 즐거운 밤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삼성은 지난 28일밤 서울 신라호텔에서 이건희 회장 주재로 350여명의 삼성 계열사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0년간 신경영 성과를 뒤돌아보는 기념 만찬을 가졌다.

특히 이날 기념 만찬에는 가수 바다와 재즈가수 웅산 등 유명 아티스트들의 축하공연이 벌어졌으며 마지막 무대에 가왕 조용필이 노래가 이어졌다.

여기서 눈길이 간 것은 삼성 이건희 회장이 마지막으로 무대에 오른 조용필의 공연이 끝나자 따뜻한 포옹으로 감사를 전하며 서로의 친분을 보여준 것.

특히 평소 감정표현을 밖으로 보이지 않는 이건희 회장의 스타일로 포옹까지 한 것은 놀랄만한 행동이라는 것이다.

이에 따라 거동이 불편한 상황에서 감정표현을 넘어 포옹한 것은 두사람의 친분이 두터운 것 아니냐는 의혹을 낳고 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저작권자 © e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